walltam 2011.08.03 11:13

두가지 건에 대하여 질의 드립니다.

 

1.  2010년 9월부터 주 40시간제 근무를 시행하였고 시행일 이후 입사하여 근무하다가

    이직하였습니다.

 

    퇴직시 마지막 월 급여 정산시 근무기간 동안의 급여만 수령 받았습니다.

 

    이외에는 수령 받은게 없는데 청구해야할 사항이 또 있는지 확인하고자 합니다.

 

 

2.  회사가 작업복 및 작업화를 지급하였고 지급후 3개월을 초과하여 근무하면

   

     퇴직시 피복비 공제를 하지 않으나, 3개월 미만인 경우 전액 공제를 한다고 합니다.

 

    이러한 것은 개별 회사에서 정하는 기준인가요? 

   

Extra Form
성별 남성
지역 전남
회사 업종 제조업
상시근로자수 20~49인
본인 직무 직종 기타
노동조합 없음
이 정보를 친구들과 공유
카톡으로 공유

답변 글 '1'


  • 상담소 2011.08.06 06:54작성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1. 주40시간제 사업장의 경우 1년미만의 재직기간 중에는 1월당 1일의 연차휴가 사용권이 발생합니다. 재직기간중 연차휴가를 사용하지 않았다면 입사일 기준으로 1월단위로 정산하여 매월 1일씩의 연차휴가를 사용할 수 있는데 이를 사용하지 않고 퇴직한다면 연차수당의 청구권이 인정됩니다.

    퇴직시 연차수당 = 미사용연차휴가일수 * 1일 통상임금

     

    2. 피복비 관련해서는 법적으로 특별한 기준을 정하지 않고 있니다만, 근로계약을 통해 일정기간 근무하지 못한 경우 위약금을 지급하는 계약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일정기간 미만 근무하는 경우 특정명목으로 얼마를 급여에서 공제한다는 형태의 계약은 사실상 그 효력이 인정되지 않습니다. 효력이 없는 내용을 이유로 급여에서 일방적으로 특정금품을 공제하는 것은 임금전액지급 원칙에 위반됩니다. 다만 당사자의 동의가 있는 경우에는 그 동의에 따라 급여공제가 가능합니다.

     

    참고할 내용

    https://www.nodong.kr/787187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기타 고용승계 1 2011.08.03 1411
임금·퇴직금 유한회사 1 2011.08.03 1833
임금·퇴직금 퇴직금을 주지 않겠다고 합니다. 1 2011.08.03 1667
임금·퇴직금 연봉제인 경우 1년 미만 재직후 퇴직금 여부 1 2011.08.03 3056
근로계약 퇴사문제로 문의드립니다 1 2011.08.03 1544
해고·징계 부당해고를 당했습니다. 1 2011.08.03 2432
» 임금·퇴직금 1년미만 근무자의 퇴직시 수령하여야 하는 항목 1 2011.08.03 2265
근로시간 1년미만 퇴사연차 1 2011.08.03 3416
휴일·휴가 취업규칙에 없는 여름휴가 부여의 기준에 대한 질문 1 2011.08.03 2643
고용보험 실업급여 질문합니다 1 2011.08.03 1981
근로계약 인사규정 개정하고자 하는데 질의드립니다. 1 2011.08.03 1201
임금·퇴직금 임금 1 2011.08.02 1460
임금·퇴직금 상시근로자수 판단기준이 궁금합니다. 1 2011.08.02 2483
기타 인수인계 관련하여 다시 문의드립니다 1 2011.08.02 1315
임금·퇴직금 주 40시간제 도입으로 인한 임금 1 2011.08.02 2152
기타 무급휴가나 휴직시 1 2011.08.02 1724
임금·퇴직금 직원들에게 인센티브를 주고 싶습니다. 2 2011.08.02 2021
근로시간 주40시간제의 시행 1 2011.08.02 1314
휴일·휴가 연차수당 문의 1 2011.08.02 1268
임금·퇴직금 퇴직금 문의입니다. 1 2011.08.02 1053
Board Pagination Prev 1 ... 1935 1936 1937 1938 1939 1940 1941 1942 1943 1944 ... 5853 Next
/ 5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