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응대근로자로 명시된 직군에서 업무를 하고 있습니다.

옆 동료가 클라이언트에게로부터 1:1 상황에서 폭언을 듣고,

공식 회의석상에서도 해당 클라이언트로부터 폭언을 들었습니다.

이에 말단 실무자인 해당 직원이 어려워하고 있어 해당 내용을 사용자(기관장)에게 전달하였습니다.

그러나, 실무자 본인이 처리하는지 보겠다며 아무 조치를 취하지 않아 해당 실무자는 퇴직을 하였습니다.

 

현재도 다른 실무자들이 폭언들을 듣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습니다.

 

분명, 법에는 폭언 폭행 등 피해를 받은 근로자를 업무 전환배치 하는 등 조치를 사용자가 해야만 한다고 의무사항으로

나와 있는것 같은데요.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는 사용자를 어찌해야 되는지 궁금합니다.

어딘가에 신고를 해야되는건지, 신고를 하면 뭔가 조치가 되는건지 궁금하네요..

Extra Form
성별 남성
지역 서울
회사 업종 보건업 사회복지서비스업
상시근로자수 5~19인
본인 직무 직종 사무직
노동조합 없음
이 정보를 친구들과 공유

더 많은 정보

답변 글 '1'
  • 상담소 2022.07.06 15:45작성

    안녕하세요, 노동OK를 운영하고 있는 한국노총 부천상담소입니다. 

     

     1)사업주는 산업안전보건법 제 41조 제2항에 따라 업무와 관련해 고객 등 제3자의 폭언등으로 근로자에게 건강장해가 발생하거나 발생할 현저한 우려가 있는 경우에는 업무의 일시적 중단 또는 전환등 필요한 조치를 시행해야 합니다. 

     

    이는 산업안전보건법상의 의무조치로 사용자가 꼭 시행해야 합니다. 우선 해당 업무를 일시적으로 중단시키고 휴게시간을 연장하는 등 근로자를 휴식케 하며, 고객에 폭언에 따른 장해 관련 치료나 상담지원을 해야 하고, 고객의 폭언등이 근로자의 명예훼손이나 모욕등의 형법위반에 해당할 경우 근로자가 이를 검찰이나 경찰에 고소할 때, 혹은 정신적 피해에 대해 손해배상등을 청구할 때 수사기관이나 법원에 증거물, 증거서류 제출을 지원해야 합니다.

     

    2) 상담내용상의 정보만으로는 해당 근로자에 대한 고객의 폭언이 어느 수위에 이르는지 정확하게 알기 어려우나 근로자가 사직할 정도로 정신적 고통이 큰 만큼 사용자에게 고객의 폭언등에 대한 대처를 요구하였음에도 사용자가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은 챙위는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행위로 볼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해 사용자를 상대로 관할 고용노동지청에 산업안전보건법 위반으로 진정을 제기하여 대응할 수 있을 것입니다.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노동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저희 '한국노총'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리며,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근로시간 4조3교대 근로시간 산정 2022.06.29 213
임금·퇴직금 포괄임금제 통상임금 계산 1 2022.06.29 156
임금·퇴직금 현재 2달치 월급이 밀린 상태인데 퇴직금 받을 수 있을까요? 1 2022.06.29 80
휴일·휴가 도급계약 직원의 연차 산정 방법 1 2022.06.29 158
임금·퇴직금 퇴직금이 적게 들어왔습니다. 1 2022.06.29 158
» 기타 감정노동자, 고객응대근로자가 폭언을 들었을때 사용자가 아무 조... 1 2022.06.29 147
임금·퇴직금 고용승계 관련 근로인정 및 퇴직금 1 2022.06.28 575
임금·퇴직금 퇴직금 산정관련질문입니다 1 2022.06.28 511
고용보험 4대보험을 입사 3개월 뒤에 신고하게 되면 과태료가 어떻게 될까요? 1 2022.06.28 282
근로계약 근로 계약서 미작성 상태 작업중 부상.. 1 2022.06.28 125
임금·퇴직금 퇴사일이 토or일요일이 될수있나요? 1 2022.06.28 320
근로계약 다른업무로 재배치. 불법인가요? 항의 할 수 있을까요? 1 2022.06.28 233
임금·퇴직금 1일 연차수당 금액vs 1일 급여환산금액 중 더 나은것은요? 1 2022.06.28 408
근로계약 근로계약 관련 질문 1 2022.06.28 138
근로계약 근로계약서 작성전 비밀유지 및 전직금지서는 유효한가요? 1 2022.06.28 214
고용보험 육아휴직 및 육아기단축 근무 관련 문의 1 2022.06.27 159
임금·퇴직금 1년마다 공정채용으로 근로계약 후 6개월만에 퇴사 시 퇴직금 1 2022.06.27 140
근로시간 근로계약서에 명시되지 않은 근무 거부해도 되나요? 1 2022.06.27 196
여성 육아휴직기간 호봉승급 오류에 의한 손해보상 내지 피해보상 청구... 1 2022.06.27 129
휴일·휴가 주5일근무시 무급휴무일 토요일에 근무후 대체휴일 1 2022.06.27 231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 5671 Next
/ 5671